염태영 수원시장, “지역사회 모든 자원 동원해 최악의 사태 대비할 것”

수원시, ‘코로나19 대응 유관기관 협력 회의’ 열고, 협력 방안 논의

김진일 | 기사입력 2020/02/21 [17:31]

염태영 수원시장, “지역사회 모든 자원 동원해 최악의 사태 대비할 것”

수원시, ‘코로나19 대응 유관기관 협력 회의’ 열고, 협력 방안 논의

김진일 | 입력 : 2020/02/21 [17:31]

 염태영 수원시장이 협력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염태영 수원시장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지역사회 감염이 현실이 된 만큼, 코로나19 관리·통제방식을 재점검하고, 수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21일 수원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유관기관 협력 회의를 주재한 염태영 시장은 집단 감염이 시작된 지금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엄중한 상황이라며 바이러스 차단이 중심이 됐던 코로나19 대응 방식을 감염자 조기 발견 후 신속한 격리치료로 전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는 조청식 제1부시장, 조무영 제2부시장,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을 비롯한 관내 대형 병원 관계자, 메디포럼 회원, 소방서·경찰서·수원교육지원청·군부대(51사단) 관계자 등이 참석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에 따른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염태영 시장은 지역사회에 감염병이 확산돼 병원 내 감염이 일어나면, 응급실이 폐쇄되고, 응급의료 기능 체제가 무너지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면서 기존 의료 체계가 무너지지 않도록 선별 진료를 강화하고, 확진환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상황에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확진환자 급증에 대비해, 확보할 수 있는 병상을 미리 점검하라지역 사회 모든 자원을 동원해 최악의 사태에 대비하라고 덧붙였다.

 

염태영 시장은 또 수원역 주변 등 유동 인구가 많은 지역에서 거리 전도를 하는 종교 단체가 있다관내 모든 종교 단체에 공문을 보내 거리 전도 중지를 강력하게 요청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신천지 수원교회에 따르면 신도 중에 대구교회 예배 참석자는 없다. 수원시는 정부로부터 관내에서 활동하는 신천지 신도 명단을 확보하는 대로 신도들을 집중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유관기관 관계자들은 수원시의 코로나19 대응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임시생활시설(수원유스호스텔) 경비를 지원하는 수원서부경찰서는 수원시에서 시설 주변 경비 강화를 요청하면 경찰력을 추가로 지원하겠다고 했고, 육군 51사단은 코로나19가 확산돼 민간 의료진이 부족하면 군의관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소방서는 코로나19 의사 환자를 수송한 소방관을 일정 시간 자체 격리하는데, 격리 공간이 부족하다며 격리 공간 지원을 요청했고, 수원교육지원청은 학교에서 마스크와 손 세정제를 구하기 힘들다면서 지원을 요청했다.

 

김지훈 수원시의사회장은 요즘 병원에서 진료를 거부한다는 민원이 많은데, 진료 거부가 아니라 코로나19 증상이 있는 환자를 선별진료소로 안내하는 것이라며 의사환자는 보건소 구급차로 이송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부탁했다.

 

아주대학교병원 관계자는 “20일 코로나19 의사환자가 응급실로 이송됐는데, 고민 끝에 과잉대응을 하는 게 낫다고 판단해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응급실을 폐쇄했다유사한 상황이 또 발생하면 응급실은 폐쇄하더라도 병원은 운영해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